PORTFOLIO

너를 사랑한 시간
APPLY

SNS

 

PR Room

‘미치지 않고서야’ 제작진이 밝힌 ‘공감력 만렙’ 관전 포인트 셋

photo_0
‘미치지 않고서야’가 리얼하고 스펙터클한 오피스 월드의 문을 연다.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극본 정도윤, 연출 최정인, 제작 아이윌미디어)가 드디어 23일 첫 방송된다. 직장인이라면 한 번쯤 고민할 법한 ‘퇴사’와 ‘이직’부터 누구도 자유로울 수 없는 ‘해고’까지, ‘짬바(짬에서 나오는 바이브)’ 다른 ‘직딩’들의 아찔한 생존담이 차원이 다른 공감과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이 꼽은 놓쳐선 안 될 ‘꿀잼 보장’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 미치지 않고서야 버틸 수 없는 오피스 정글…살아남기 위한 어른들의 화끈한 반란

‘미치지 않고서야’는 격변하는 직장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몸부림치는 n년 차 직장인들의 치열한 생존기를 그린다. 누구보다 눈부시게 빛나던 청춘을 지나, 인생의 내리막길에 들어선 n년 차 어른들. 한때는 회사의 전성기를 이끈 에이스였지만, 야속한 세월 속에 어느덧 ‘고인물(?)’ 취급이다. 최신 트렌드를 따라잡기 버거울 때도 있지만, ‘짬바’와 ‘연륜’으로 문제를 해결하는 관록의 능력자들. 저마다의 방식으로 버티고 버틴 어른들의 화끈한 반란, 인생의 내리막길에서 뒤집기 한 판을 노리는 이들의 롤러코스터 같은 오피스 라이프는 진한 공감과 유쾌한 웃음, 묘한 카타르시스를 자아낸다. 배우들 역시 입을 모아 드라마의 매력을 ‘공감’으로 뽑았다. 사회생활을 해 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현실밀착형 오피스물의 진수를 선보일 것으로 이목이 집중된다.

# 현실 ‘공감캐’로 뭉친 정재영X문소리X이상엽X김가은, 미치지 않고서야 무조건 ‘꿀잼 보장’

‘연기의 신(神)’ 정재영과 문소리의 시너지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다. 여기에 짜릿한 텐션과 활력을 책임질 믿고 보는 배우 이상엽, 김가은까지 가세해 힘을 더한다. 정재영은 뜻하지 않게 칼춤 추는 ‘인사의 세계’에 불시착한 베테랑 엔지니어 ‘최반석’을, 문소리는 지독한 근성의 워커홀릭 인사팀장 ‘당자영’을 맡아 열연한다. 인사 경험이 전무한 개발자 최반석과 본사의 비밀(?) 미션을 수행해야 하는 당자영. 두 사람은 미치지 않고서야 버틸 수 없는 오피스 정글에서 살아남기 위해 환장의 태세전환 콤비 플레이를 펼친다. 이상엽과 김가은이 맡은 ‘한세권’과 ‘서나리’의 존재도 흥미롭다. 한세권은 당자영의 이혼한 전남편이자 승진 가도를 달리는 최연소 개발 1팀 팀장. ‘트러블 메이커’ 한세권과 비밀연애 중인 미워할 수 없는 인기 원탑 상품기획팀 선임 서나리가 얽히고설키며 펼쳐나갈 이야기에도 기대감을 더한다.

# 직장에서 살아남는 법도 각양각색…리얼리티와 웃음 책임질 캐릭터 맛집

주변에 흔히 있을 법한, ‘어딜 가나 이런 사람 꼭 있다!’ 싶은 현실적인 캐릭터들이 한명전자에 총출동했다. 평범하지만, 결코 만만치 않은 한명전자 패밀리의 웃고 울리는 활약은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 이에 어른들의 오피스 월드를 실감 나게 구현할 연기 고수들의 시너지에 뜨거운 기대가 쏠리고 있다. 안내상은 연구동 최고령 개발자 ‘노병국’을, 구매팀장 ‘팽수곤’ 역의 박원상과 QA(품질보증팀) 팀장 ‘공정필’로 분한 박성근은 정재영이 연기하는 최반석과 함께 한명전자의 전성기를 이끈 ‘창인 공전 삼총사’로 활약하며 재미를 더한다. 대세 배우로 떠오른 김남희와 차청화는 각각 눈치 제로의 프로 일침러 ‘신한수’, 재무팀 계약직 대리이자 당자영의 절친인 ‘신정아’ 역으로 활약하는 등 탄탄한 연기력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고 공감대를 확장할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한명전자 조직도를 풍성하게 채웠다. 특히, 경남·창원 로케이션 드라마답게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경남·창원 지역 연기자들의 활약도 눈여겨볼 시청 포인트로 꼽힌다.

한편, 첫 방송에 앞서 23일 오후 2시부터 네이버 TV를 통해 ‘미치지 않고서야’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된다. 제작발표회에는 최정인 감독과 배우 정재영, 문소리, 이상엽, 김가은이 출연해 드라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는 23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106230142&t=NN

No Comment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