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RTFOLIO

너를 사랑한 시간
APPLY

SNS

 

PR Room

심이영, ‘솔로몬의위증’ 출연 확정. 여형사 변신!

%ec%8b%ac%ec%9d%b4%ec%98%81

 

 

 

 

배우 심이영이 ‘솔로몬의 위증’으로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7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심이영이 JTBC 새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 출연을 확정했다. ‘솔로몬의 위증’은 일본 최고의 미스터리 작가 미야베 미유키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크리스마스에 벌어진 친구의 추락사에 얽힌 비밀과 진실을 찾기 위해 나선 학생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앞서 서영주, 김현수, 신세휘, 김소희 등 젊은 배우들은 물론 조재현, 김여진, 안내상 등 연륜있는 배우들까지 출연을 확정해 기대를 모은다.

 

ad

전작인 KBS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에서 순박하고 따뜻한 심성을 가진 고기집 점원 모순영 역을 맡았던 심이영은 이번 작품에서는 따뜻하면서도 강인한 내면을 가진 형사로 변신해 기대를 모은다. 극중 여성 청소년과 소속 오형사 역을 맡아 크리스마스에 벌어진 학생의 추락사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쳐 갈 예정이다.

 

 
한편, 심이영은 ‘아이가 다섯’ 종영 이후 MBC ‘불야성’, SBS ‘푸른 바다의 전설’ 등 연이어 최고의 기대작에 출연하고 있다. 여기에 JTBC의 ‘솔로몬의 위증’까지 출연을 확정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출처 :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611080100062590004044&servicedate=20161107

No Comment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