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RTFOLIO

너를 사랑한 시간
APPLY

SNS

 

PR Room

‘너를사랑한시간’ 이진욱, 살뜰한 마음 씀씀이에 중년층도 ‘원이 앓이’

원이앓이

 

‘너를 사랑한 시간’ 이진욱이 안방 여심에 이어 중년층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19일 방송된 ‘너를 사랑한 시간’ 8회에서는, 정근과 수미의 결혼기념일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펼치는 ‘매너남’ 원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결혼기념일 선물로 카메라를 준비한 원은 “두 분 오래오래 행복한 모습 담으시라고요” 라는 따뜻한 축하의 말과 함께 깜짝 선물을 건네 부부로 하여금 엄마, 아빠 미소를 짓게 만들었다.

 

 

그는 또 돈이 없어 선물을 준비하지 못한 대복(이주승)을 위해 사비로 제주도행 티켓을 준비하는 센스를 발휘하는가 하면, 다음날 제주도로 떠나는 정근과 수미를 공항까지 배웅하는 등 나무랄데 없는 완벽한 면모로 예비 사위로서 합격점을 얻었다.

 

 

그 밖에도, 최근 방영된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는 우는 아이를 달래는 모습이나 어색함 없이 주방에서 요리를 하는 모습 등 원이의 가정적인 면모가 잘 드러나는 장면이 속속 등장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마침내 하나(하지원)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기로 마음먹은 원이와 그런 마음을 모른 채 서후(윤균상)에게 돌아가려고 하는 하나, 두 사람의 엇갈린 행보가 그려지며 앞으로의 파란을 예고했다.

 

 

최두선 기자 sun@etoday.co.kr

 

 

출처 :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165714

 

No Comment

Post A Comment